닫기

상세보기

0본 투 비 블루 (Born to Be Blue)

포스터

줄거리

“그의 음악에서는 청춘의 냄새가 난다”
 | 무라카미 하루키 |
 
 청춘의 음색을 지닌 뮤지션 '쳇 베이커'
 모두가 그의 음악을 사랑했지만,
 더 이상 연주를 할 수 없어진 순간
 연인 ‘제인’과 트럼펫만이 곁에 남았다
 
 지금 이 순간이 마지막이라도
 들려주고 싶은 음악이 있다
 살아보고 싶은 인생이 있다
 다시, '쳇 베이커'만의 방식으로...